Day 338

우리가 지금은 거울로 보는 것 같이 희미하나 그 때에는 얼굴과 얼굴을 대하여 볼 것이요 지금은 내가 부분적으로 아나 그 때에는 주께서 나를 아신 것 같이 내가 온전히 알리라   (고린도전서 13장 12절)

댓글 남기기

  • Sign Up
Lost your password? Please enter your username or email address. You will receive a link to create a new password via email.
Scroll to Top
%d 블로거가 이것을 좋아합니다: