Day 261

그러하온즉 우리 하나님이여 지금 주의 종의 기도와 간구를 들으시고 주를 위하여 주의 얼굴 빛을 주의 황폐한 성소에 비추시옵소서  (다니엘 9장 17절)

댓글 남기기

Scroll to Top
%d 블로거가 이것을 좋아합니다: